콘진원,‘2019 뉴미디어 콘텐츠상’ 개최...후보작 추천 접수

전성민 기자2019-06-03 15:41:24

[사진=콘진원 제공]

웹‧모바일‧OTT 등 뉴콘텐츠 산업 발전에 기여한 주역들에 대한 시상식이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3일 “5G시대 방송영상 뉴콘텐츠 분야의 우수 콘텐츠를 발굴하고 이를 포상하기 위해 ‘2019 뉴미디어 콘텐츠상’을 개최하고 수상 후보자(작)를 오는 7월8일까지 추천 받는다”고 전했다.

‘뉴미디어 콘텐츠상’은 뉴미디어 플랫폼에서 서비스된 화제 작품을 비롯, 산업 발전에 기여한 사업자 및 크리에이터를 발굴하고 포상하여 뉴콘텐츠 제작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한 시상이다. 시상식은 오는 8월 열리는 아시아 최대 규모 방송영상마켓 ‘국제방송영상견본시(이하 BCWW)’ 연계 행사인 ‘제2회 BCWW NewCon’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작품 시상 분야는 웹·모바일·OTT를 통해 공개된 드라마 , 예능, 다큐·교양 등 3개 부문으로, 대상작 1편에는 상금 1천만 원, 부문별 우수상 3편에는 각 상금 500만원을 수여한다. 특히 올해는 5G시대 신 제작기술과 융합 시도를 통해 영역을 뛰어넘는 실감형 뉴콘텐츠 시장 개척 공로를 위한 콘텐츠 혁신상이 신설되어 미디어사업자 ,크리에이터 총 3개 부문 특별상에 각 500만원의 상금을 지급한다.

또한 콘진원은 수상자 전원에게 12월에 개최되는 ‘아시아 TV 포럼(ATF)’ 싱가포르 숏폼 쇼케이스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수상자들에 대한 후속 지원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지난 ‘2018 뉴미디어 콘텐츠상’에는 청춘 로맨스를 감각적으로 풀어낸 웹 콘텐츠인 리코의 ‘연애 하루 전’이 영예의 대상을 안았으며, 작품상 부문에서는 와이낫 미디어의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스튜디오 룰루랄라 ‘와썹맨’, 헤럴드인스파이어 ‘실패해도 괜찮아’ 시리즈가 수상의 기쁨을 나눴다.

콘진원 김영준 원장은 “이번 시상을 통해 급변하는 미디어 환경 속에서 새롭게 업계를 이끌 콘텐츠 발굴에 고군분투하고 있는 주역들을 확인할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며, “국내 뉴콘텐츠 산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이들을 격려하고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후보 추천을 바란다”고 전했다.
 

동방성 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