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

김한기 보성산업 부회장, 한양 대표이사 부임

김동현 기자2019-12-03 10:15:42

김한기 신임 한양 대표이사[사진=보성그룹 제공]

[데일리동방] 보성그룹이 '2020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김한기 보성산업 대표이사 부회장을 한양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3일 밝혔다.

이와 함께 채정섭 한양 대표이사 사장을 보성산업과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 대표이사로 보직 변경했다.

김 신임 부회장은 지난 1984년 대림산업에 입사한 뒤 계열사인 삼호 대표이사, 대림산업 건축사업 본부장(전무, 사장), 총괄대표이사 사장, 제 11대 한국주택협회 회장을 역임한 뒤 지난해 4월 보성산업으로 자리를 옮겼다.

한양은 김 부회장이 주택, 에너지, 인프라 분야에서 풍부한 사업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많은 성과를 거둬온 만큼 양질의 수주 확보는 물론, 솔라파크 태양광발전, 전남 묘도 액화천연가스(LNG) 허브 터미널 등 미래 성장산업에서 가시적 성과를 만들며 안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채 사장은 1992년 한양의 모그룹인 보성건설 입사 후 개발사업본부 본부장, 경영기획 실장, 대표이사 사장 등을 거쳐 보성그룹의 개발사업 기반을 다진 정통 보성맨이다.

채 사장은 다수의 개발사업을 추진, 운영해 온 경험을 토대로 최근 착공에 들어간 초고층 전망타워 청라시티타워를 비롯해 청라국제금융단지, 새만금 관광레저 개발사업, 해남 기업도시 솔라시도 등 보성그룹의 굵직한 개발사업을 진두지휘할 예정이다.

이번에 내정된 대표이사들은 각 회사의 일정에 따라 주주총회와 이사회 등을 거쳐 대표이사로 최종 선임된다. 보성그룹은 이와 더불어 정기 승진 임원인사도 단행했다.

보성그룹 승진자 명단

◆ 보성그룹

△ 상무이사 염상훈

◆ 한양

△ 전무이사 권성기, 김완호

△ 상무이사 조국현, 김선덕

△ 상무보 주헌영

◆ 보성산업

△ 상무이사 배성훈, 홍순경
우리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