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체업체 에이티세미콘 “바이오·의료사업 진출”

조현미 기자입력 2019-12-11 00:00:00
150억 규모 사업자금 조성…내년초 임원 선임

[에이티세미콘 제공]


반도체업체 에이티세미콘(대표이사 김형준)이 바이오와 의료사업에 진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를 위해 140억원 자금도 조성한다. 에이티세미콘은 지난 3일 이사회를 열고 60억원 규모 유상증자와 80억원어치 전환사채 발행을 결정했다. 배정자는 비엔밸류업조합 외 3곳이다.

이번에 조달한 자금은 기존 반도체 사업 운영과 함께 신규 사업 진출에 쓰인다. 에이티세미콘은 올해 1월 사업목적에 세포치료사업과 재생의료 관련업, 제대혈·줄기세포 관련 사업을 추가하고 관련 사업을 준비해왔다. 내년 1월엔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임원도 선임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 유명 성형외과와 제휴해 병원 해외 진출과 경영지원(MSO), 병원화장품 사업 등을 추진할 것”이라며 “국내외 바이오회사 투자와 인수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코웨이
  • DB그룹
  • 넷마블_세븐나이츠
  • 손해보험협회
  • 한화생명
  • 한국콜마
  • 한국투자증권
  • KB국민은행
  • 우리은행_오픈
  • 우리은행_원오렌지
  • 한화투자증권
  • 하나금융그룹
  • KB금융지주
  • 롯데건설
  • SK하이닉스
  • KB국민카드
  • 코스콤
  • 삼성바이오로직스
  • SC제일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