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브랜드 쿠우쿠우 회장 송치…배임수재 등 혐의

강지수 기자입력 2020-09-16 11:52:09
협력업체에 협찬 요구하고 뒷돈 받아 개인건물 사들여

[사진=쿠우쿠우 제공]


외식 프렌차이즈 브랜드 쿠우쿠우(QooQoo) 김영기 회장이 협력업체에게 갑질과 횡령 등을 저지른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5일 김영기 쿠우쿠우 회장과 아내인 강모 대표, 상무 등 쿠우쿠우 경영진 3명을 업무상횡령, 배임수재 등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김 씨 등은 쿠우쿠우 측에 식자재를 납품하거나 매장 인테리어를 맡은 업체 등 협력업체들에 계약을 유지하는 대가로 사내행사 등을 진행할 때 각종 협찬을 요구해 경영지원금 명목으로 2014년 8월부터 2017년 5월까지 11억6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 부부는 이 돈을 건물을 사들이는 데 사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건물은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쿠우쿠우 본사 건물이지만 김 씨 부부 명의로 되어있다.
 
김 씨 부부는 회삿돈 4억 5천만원을 빼돌려 명품 구입 등에 사적으로 혐의도 받고 있지만, 이들은 모든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해 쿠우쿠우 내부 제보자로부터 김 씨 등이 협력업체로부터 돈을 받아 빼돌린다는 내용의 첩보를 입수해 수사를 벌여왔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코웨이
  • 손해보험협회
  • 한화생명
  • 한화투자증권
  • 하나금융그룹
  • KB금융지주
  • 롯데건설
  • SK하이닉스
  • KB국민카드
  • 삼성바이오로직스
  • KB손해보험
  • SC제일은행
  • 한화건설
  • 신한금융지주
  • NH농협은행
  • NH농협금융지주
  • 두산밥캣
  • 한국조선해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