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해외에서 맛보던 '타로파이' 24일 국내 첫 출시

주진 생활경제부장입력 2020-09-21 11:15:45

[사진=맥도날드]


맥도날드는 고객들의 출시 요청이 쇄도했던 인기 디저트 ‘타로 파이’를 오는 24일 국내에 첫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싱가폴, 홍콩, 중국, 하와이 등 해외에서 먼저 선보인 맥도날드 타로 파이는 바삭한 파이 안에 달콤하고 크리미한 연보랏빛 타로 크림이 조화를 이루는 맛과 식감으로 수 많은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은 디저트 메뉴다. 타로는 열대 지방에서 자라는 줄기 식물로 부드럽고 달콤한 맛이 특징적이며, 타로 티 등 디저트나 음료의 재료로 인기가 높다.

맥도날드 타로 파이는 해외 여행객들 사이에서 해외 여행시 현지에서 꼭 먹어봐야 할 이색 메뉴로 입소문을 타면서 온라인과 소셜 미디어에서 ‘국내 도입 시급’, ‘제발 판매해 달라’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며 고객들의 판매 요청이 쇄도했던 메뉴이기도 하다. 맥도날드는 고객들의 출시 요청에 따라 해외에서 즐길 수 있는 현지 그 맛 그대로 국내에 선보인다.

타로 파이는 하루 종일 행복한 가격인 '행복의 나라 메뉴'로 출시돼 가격은 1000원이며, 오는 24일부터 11월 4일까지 한정 기간 동안 판매된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출시 요청이 쇄도했던 타로 파이를 드디어 국내에 선보이게 됐다”며, “해외 여행지에서만 맛 볼 수 있던 이색 디저트인 타로 파이를 국내에서 마음껏 즐기시길 바라며, 해외 여행이 그리운 고객들도 타로 파이를 통해 기분 전환이 되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유나이티드제약
  • KB금융지주
  • 삼성물산_건설부문
  • SC제일은행
  • NH농협생명
  • 웰컴저축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