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그룹, 헬스케어홀딩스 설립...2021년 지주체제 확립

이혜지 기자입력 2020-09-27 15:08:52

셀트리온그룹이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등 '셀트리온 합병' 일환으로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를 설립했다.[사진=셀트리온 제공]

 셀트리온그룹이 '셀트리온 3형제(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합병' 일환으로 먼저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 설립을 완료했다.

2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셀트리온그룹은 셀트리온헬스케어홀딩스(이하 헬스케어홀딩스)를 지난 25일 설립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셀트리온헬스케어 최대 주주인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이 보유한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주식 현물 출자 방식으로 설립됐다.

셀트리온헬스케어 최대 주주가 서 회장에서 헬스케어홀딩스로 바뀌면서 서 회장의 셀트리온헬스케어 지분율은 35.54%에서 11.21%로 변경됐다. 새 주주가 된 헬스케어홀딩스의 셀트리온헬스케어 지분율은 24.33%다.

셀트리온그룹은 "소유와 경영을 분리하고 지배구조를 강화하기 위해 회사를 설립했다"고 설명했다. 이후엔 셀트리온홀딩스와 헬스케어홀딩스의 합병을 추진, 오는 2021년 말까지 셀트리온그룹의 지주회사 체제를 확립할 방침이다. 또한 조만간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3사 합병도 추진할 계획이다.

셀트리온그룹은 헬스케어홀딩스 설립을 통해 지주회사 체제를 확립하고 소유와 경영을 분리, 전문 경영인 체제를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3사 합병을 통해 한 회사에서 연구개발(R&D)과 생산 및 유통, 판매까지 동시에 이뤄지면 비용도 절감되고 사업도 투명해질 전망이다.

셀트리온그룹 관계자는 "합병 절차는 주주총회에서 주주들 승인으로 이뤄지는 만큼 주총 결과에 따라 구체적인 내용이 결정될 것"이라며 "지배구조 개편을 통해 전 세계 제약·바이오 시장을 선도하는 종합생명공학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덧붙였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유나이티드제약
  • 미래에셋
  • 우리은행
  • 삼성물산_건설부문
  • SC제일은행
  • NH농협생명
  • 웰컴저축은행
  • 삼성화재_이재현
  • 부영_이재현
  • 국민은행_이재현
  • 하나은행_이재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