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정의선 체제로...14일 회장 취임

김성훈 기자입력 2020-10-13 18:52:45
2008년 수석부회장 승진 후 실적 개선 등 성과 정몽구 회장, 명예회장으로...3세 경영 본격화

[사진=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그룹이 14일 20년간의 정몽구 회장 체제 막을 내린다.

13일 재계에 따르면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은 14일  회장으로 취임할 예정이다. 

정몽구 회장은 명예회장으로 경영에서 물러난다.

현대차그룹은 14일 오전 7시 30분 긴급 화상 이사회를 열고 정 수석부회장을 회장으로 승진 선임할 계획이다.

정 수석부회장은 이날 온라인 취임식을 열고 전 그룹 임직원을 대상으로 향후 비전에 대해 발표할 방침이다.

2000년 9월 그룹 회장에 선임된 정몽구 회장은 20년간 그룹 경영을 총괄해 왔지만 건강 문제 등으로 최근 4년 간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재계에서는 현대차그룹의 이번 총수 변경에 대해 수소전기차 약진 등 자동차 업계 환경이 급변하고, 코로나19로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책임경영 강화에 나선 것으로 해석한다.


지난 2018년 9월 수석부회장으로 승진한 정 수석부회장은 그룹의 실적 개선을 이끌었을 뿐만 아니라 미래 방향성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유나이티드제약
  • KB금융지주
  • 우리은행
  • 삼성증권
  • 하나금융투자
  • 롯데카드
  • 한국증권금융
  • 동아제약
  • 국민은행
  • IBK
  • 삼성물산_건설부문
  • SC제일은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