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일류 기업 세운 이건희 회장 별세...향년 78세

이성규 기자입력 2020-10-25 10:55:02
2014년 심근경색으로 쓰러진 후 6년간 투병생활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사진=삼성그룹]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25일 향년 78세로 별세했다. 이 회장은 지난 2014년 5월 서울 이태원동 자택에서 급성심근경색증으로 쓰러진 후 6년간 투병생활을 해왔다.

1942년 대구에서 출생한 이 회장은 1987년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 별세 후 삼성그룹 회장에 올랐다. 그의 혁신과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성격이 삼성전자를 세계 굴지의 반도체 기업으로 키우는 원동력이었다. 취임 후 27년간 삼성그룹을 이끌면서 양적이 아닌 질적 성장을 강조했다.

장례는 고인과 유가족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른다. 유족으로는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인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미래에셋
  • KB금융지주
  • 한국조선해양
  • 우리은행
  • 삼성화재_이재현
  • 부영_이재현
  • 하나은행_이재현
  • 포스코
  • SK이노베이션
  • KB증권
  • 서울시의회
  • 우리카드
  • 동아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