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원식 회장, "불가리스, 코로나 예방효과 없어…홍보 내용 몰랐다"

홍원식 회장, "불가리스, 코로나 예방효과 없어…홍보 내용 몰랐다"

이상훈 기자입력 2021-10-08 20:37:03
8일 복지위 식약처 국감 증인으로 출석..."물의 일으켜 죄송" 사과 연발 백종헌 의원, 과징금 8억2000만원은 면죄부...식약처 "과징금 개선 여지 살펴볼 것"

[사진=백종헌 의원과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국회 의사중계시스템 캡쳐)]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이 불가리스의 코로나19 치료 효과가 없다고 밝히며 “물의를 일으켜 국민께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8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식품의약품안전처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한 홍 회장은 "불가리스가 코로나19에 효과가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백종헌 의원(국민의힘)의 질문에 "효과가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백 의원이 “그런데도 680여 개 언론에 보도자료를 배포한 것은 불가리스의 코로나19 예방효과를 홍보하기 위해서 아니냐”라고 묻자 “당시 그 내용을 몰랐다”라고 발뺌했다.

백 의원은 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관련 처벌이 미비한 점도 지적했다. 백 의원에 따르면 불가리스 사태 후 남양유업은 8억2400만원의 과징금을 받았다.

백 의원은 “국민을 우롱하고 기만한 발표를 했음에도 연 매출 1조원이 넘는 남양유업이 8억2400만원의 과징금만 받은 것은 사실상 식약처가 면죄부를 준 것 아닌가”라고 의문을 제기했다.

이에 김강립 식약처장은 “적절한 처벌 마련을 위해 과징금 등의 개선 여지가 있다고 본다”라고 대답했다.

홍 회장은 "물의를 빚게 돼 죄송하게 생각한다"라면서 "매각에 관한 생각은 변함없으며, 가장 적절한 매각자를 찾아 좋은 방안으로 해결될 수 있게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 금강자연휴양림
  • 신한은행
  • 하나금융그룹
  • 금호산업
  • 하나금융투자
  • 녹십자
  • 종근당
  • 신한금융지주_1
  • 현대해상
  • 부영
  • 우리은행_직장인셀럽
  • 우리은행_우리아이계좌조회
  • KB금융지주
  • 현대캐피탈
  • 우리카드
  • 스마일게이트
  • KB국민은행